인류가 지구상에서 박멸시킨 최초의 전염병 천연두

 

뇌를 채워줄 은덩어리 지식들 은근한 잡다한 지식입니다

일러스트를 이용해 최대한 쉽고 간단하게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리겠습니다

유튜브 채널 은근한 잡다한 지식 가기(클릭)

 

인류가 삭제시킨 최초의 전염병

인류는 언제나 질병과 싸워왔습니다

인류가 멸망한다면 어쩌면 그것은 질병때문일지도 모른다라는 말도 있죠

 

하지만 참 다행스럽게 아직까지는 질병을 이기고 인류는 살아있습니다

요즘에는 중국 폐렴

일명 코로나19 라고 불리는 바이러스가 유행입니다

 

나갈때 마스크를 하고 손을 잘 씻는것이 중요하다고 하더군요

 

과거에도 비슷한 전염병이 참 많았습니다

 

 

그중에서도 정말 끔찍했던

전세계적으로 유행했던 이 병은

잠복기간이 7일~17일정도 됩니다

 

처음에는 감기와 비슷한 증상을 보이다가

고열, 구토, 근육통, 두통이 발생하게 됩니다

 

그리고 온몸에 발진이 생겨 피부가 완전히 망가지게 되고

뇌에 손상을 입거나 실명하는 경우도 있었습니다

 

이 병은 30%의 치사율을 보이기 때문에

사망자도 참 많았습니다

 

감염자가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나오는 침에 의해 감염이 되거나

입었던 옷을 입거나 만졌던 물건을 만지는 것으로도 감염이 됐습니다

 

심지어 공기중으로 전파되기 때문에

한번 유행하기 시작하면 국가적 비상사태가 발생하게 되었죠

 

20세기에만 3억~5억명을 죽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 이 병은

두창, 마마라고도 불리는 이 병은

바로 천연두입니다

 

기원전 1274년에 있었던 이집트와 히타이트의 전쟁인

카데시 전투에서

 

기원전 1157년에 사망한 이집트의 파라오 람세스 5세의 미라에서

천연두의 흔적을 찾아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아마도 천연두는 이때쯤 유행하기 시작한 것이 아닌가 추측하고 있죠

 

천연두는 이집트 상인들에 의해 동아시아쪽으로 전파됐으며

십자군 전쟁으로 아랍쪽에 퍼졌고

대항해시대를 기점으로 아메리카에 퍼지면서

전세계적으로 유행하게 되었습니다

 

찬란했던 아즈텍 제국과 잉카 제국이 멸망한 원인으로 이야기 되고 있기도 하고

 

조선 숙종의 왕비인 인경왕우, 스페인의 루이스 1세, 프랑스의 루이 15세가

천연두로 사망했다는 기록도 있습니다

 

전염성이 아주 강했기 때문에

한번 유행이 시작되면 걷잡을 수 없었고

치사율이 30%나 되는 아주 무시무시한 병이었습니다

 

천연두에 걸렸다가 운좋게 회복이 된다고 하더라도

온몸에 상처가 남기 때문에

후유증이 평생동안 가는

그야말로 악마가 내린 저주같은 병이었습니다

 

18세기 유럽에서는 주요 사망원인이 천연두였으며

20세기에만 3억~5억명을 죽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제 인류는 천연두에 의해 멸망할 것만 같았습니다

 

의학기술이 많이 발전하지 않았던 과거 인도나 중국에서는

천연두를 예방하기 위해 천연두에 걸린 사람의 딱지를 잘게 부순뒤

가루를 건강한 사람의 콧구멍에 넣는 방법을 사용했습니다

 

이들은 천연두에 한번 걸리면 다시 걸리지 않는다는 것을 알아냈습니다

 

그래서 나중에 심하게 걸리는 것을 예방하고

지금 약하게 걸리는 방법을 사용했던 것입니다

 

즉 약한 바이러스를 일부러 집어 넣어

몸이 스스로 면역력을 만들게 하는

예방주사와 같은 것이었는데

 

이것을 인두법이라고 부릅니다

 

아랍에서는 천연두 가루를 콧구멍으로 넣는 것이 아니라

팔에 작은 상처를 내서 넣는 방법을 사용했습니다

 

터키의 한 의사는 이것을 책으로 써

영국에 배포했고

이것으로 인두법은 유럽으로 전파되었습니다

 

인두법은 어느정도 효과를 보여주긴 했지만

완벽하진 못했습니다

 

예방접종을 받지 못해 천연두에 의해 죽는 사람들은 계속 있었고

접종을 받았다 하더라도

애초에 면역력이 약했다면 병이 심해져 죽는 경우도 있었기 때문이죠

 

영국의 한 의사는 우유를 짤 때 우두라는 병에 걸리면

이후에 천연두에 걸리지 않게 된다는 이야기를 듣게 됩니다

 

우두는 사람, 소, 고양이 등 다양한 동물을 숙주로하는

천연두와 유전적으로 같지만 많이 약한 병으로

시간이 지나면 자연적으로 치유된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의사는 블러썸이라는 소에게서 우유를 짜다

우두에걸린 사라 넴스를 만나게 됩니다

 

사라 넴스는 우두에 걸린 덕분에 천연두에 걸리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의사는 우두가 천연두를 예방해줄 수 있다는 가설을 세우게 됩니다

 

의사는 사라 넴스에게 우두 바이러스를 얻어

자신의 정원사의 아들인 8살짜리 제임스 핍스라는 소년에게 접종했습니다

 

소년은 우두를 앓게 되었지만

시간이 지나 자연적으로 치유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후에 천연두 바이러스를 집어넣었습니다

 

어린 아이가 천연두에 걸릴 경우

성인보다 더 높은 치사율을 보여주긴 하지만

 

다행스럽게 제임스 핍스는 천연두에 걸리지 않았고

이것으로 우두를 미리 접종하면 천연두에 걸리지 않는다는 것이 증명되었습니다

 

의사는 이와 같은 실험을 다른사람에게도 해봤고

그 결과 우두 바이러스보다 더 안전한 백신을 만들어내게 됩니다

 

드디어 인류가 천연두의 공포에서 벗어날 수 있는 순간이 온 것이죠

 

이렇게 우두를 이용해 천연두를 예방하는 방법을 우두법이라고 합니다

 

백신을 개발해낸 의사의 이름은 에드워드 제너로

인류가 천연두를 극복할 수 있는 아주 중요한 기점을 제공한 사람입니다

 

하지만 처음 사람들은 제너를 믿지 못했습니다

병을 병으로 이긴다는 것이 쉽게 이해되지 않았고

짐승의 병을 사람에게 넣는다는 것을 거부하는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게다가 제너의 방법대로 하면

사람이 소가 되어버린다는 말도 안되는 루머가 돌기도 했습니다

 

때마침 천연두가 유행하기 시작했고

사람들은 제너를 믿을 수 밖에 없었습니다

 

천연두에 걸리는 것보다

제너의 방법을 사용하는 것이

그나마 생존 확률을 높일 수 있다고 판단했던 것이죠

 

결국 그 덕분에 많은 사람들은 생명을 유지할 수 있었습니다

 

이렇게 천연두를 예방할 목적으로

백신을 몸에 넣는 인두법과 우두법 같은 방법을

종두법이라고 말합니다

 

우리나라에서는 정약용과 박제가가 인두법을 이용해 천연두를 예방하고 있다가

지석영에 의해 우두법이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백신은 전세계로 퍼져나갔으며

WHO를 중심으로 지구상에서 천연두 바이러스를 몰아내기 위한 작전을 펼쳐나갔습니다

 

천연두는 인간 이외에 다른 동물은 걸리지 않기 때문에

모든 인간이 백신을 맞아 면역력이 생긴다면

더이상 숙주로 삼을 개체가 없기 때문에 지구상에서 천연두는 완전히 사라지게 되는 것이죠

 

WHO는 시스템을 만들어 전염병이 발생하면

1주일 이내에 보고를 받을 수 있게 했습니다

 

그리고 천연두 유행이 시작되면

그 지역보다 훨씬 더 범위를 넓게 설정해

조금씩 조금씩 치료를 해나갔습니다

 

천연두가 시작되면 그 지역에 있는 사람들은 모두 백신을 맞아야 했습니다

과거 천연두 백신을 맞았다 하더라도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그런식으로 천연두의 씨를 완전히 말려버리려고 했던 것이죠

 

1975년 10월 방글라데시의 라히마 바누가

마지막 천연두 자연감염자였습니다

 

이 아이를 끝으로 천연두가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경우는 더이상 없었으며

1980년 세계 보건 기구(WHO)는 지구상에서 천연두를 완전하게 박멸시키는데 성공했다고

선언했습니다

 

천연두 박멸 이후 더이상 천연두 예방접종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하지만 미국과 러시아는 연구 목적으로 천연두 바이러스를 아직 가지고 있으며

 

북한 등 몇몇의 국가는 생물학 무기를 목적으로 천연두를 가지고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만약 천연두가 다시 유행하기 시작하면

인류는 큰 혼란에 빠질 것입니다

 

예방접종도 하지 않고 있어서

현재를 살고 있는 세대들은 천연두에 대한 면역이 전혀 없기 때문이죠

 

그래서 천연두 백신에 대한 연구가

다시 이루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물론 아직 천연두가 남아있기 때문에

위험이 완전하게 사라졌다고 말할 순 없습니다

 

하지만 천연두를 극복하기 위한 인류의 노력은 정말 대단했죠

 

천연두는 인류가 박멸한 최초의 질병입니다

앞으로 어떤 질병이 유행할지 아무도 예측할 수 없지만

언제나 그렇듯 연구를 통해 인류는 극복해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