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과자나 라면의 포장지 내부는 왜 모두 은색일까?

- 남북 통일에 앞서 포장지 통일? -



과자나 라면은 평소에 얼마나 자주 드시나요?

저는 물론 이런 것보다 과일을 더 좋아하긴 하지만

이 둘이 없는 세상은 상상하고 싶지 않네요



이런 과자나 라면의 공통점은 뭐가 있을까요

물론 가장 큰 공통점은 맛있다는 것이죠


한가지 더 공통점을 찾아봅시다


바로 포장지에서 공통점을 찾을 수 있는데요

외부의 포장지는 소비자를 유혹하기 위해

어떻게든 화려하고 맛있게 보이려고 애를 썼지만

포장지의 내부는 신경도 안쓰고 회사마사 통일이라도 한 것처럼

모두 은색을 띄고 있습니다



별 생각없이 이런 것들을 먹었는데

지금 돌이켜서 생각해보면

포장지를 뜯었을 때 그 내부는 모두가 은색이었죠


그런데 이 은색의 포장지에는 엄청난 과학의 비밀이 숨어있습니다



과자나 라면은 공기중의 산소를 만나면 눅눅해지고 맛도 떨어집니다

그렇기 때문에 어떻게든 산소를 차단해야하죠

먹다 남은 과자를 다시 먹으려고 하면 눅눅한 이유가 바로 이것 때문입니다


이런 과정을 산패라고 하는데요(지방류의 유기물이 산소·열·세균에 의해 분해 또는 산화되는 현상)


포장지는 바로 이런 산패를 막기 위해서 존재하는 것이죠



과자나 라면의 포장지는 눈으로 보기에 한겹 같지만

실제로는 한겹이 아닙니다


두겹 이상의 포장지를 겹처서 만드는데요

이것을 다층포장재라고 합니다


여러가지 포장재중 산소를 차단하는 역할을 하는 포장지는 알루미늄박이라는 포장지입니다



알루미늄박은 산소 분자보다 구조가 작아서

산소를 차단하고 수분과 빛도 차단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과자나 라면의 포장지로 쓰이기에 딱인 것이죠



알루미늄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은 무엇인가요?

바로 알루미늄 쿠킹호일인데요

쿠킹호일의 색은 은색이죠


바로 알루미늄이 은색이기 때문입니다


역시 알루미늄박도 은색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과자나 라면의 포장지 내부는 은색을 띄는 것이죠

728x90
반응형
  1. *loveme* 2018.05.08 21:59 신고

    아 ~ 그렇군요 . 저는 양이 많아보이게 하려고 그러나 ? ㅋ 이런생각하고 있었다는

  2. Z(제트) 2018.05.10 00:32 신고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3. 인라 2018.05.23 19:01

    아 생각해보니 진짜 다 은색이다..

  4. 유용 2018.07.25 18:08

    와 잼라이브 문제 나왔던거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