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애프터 이펙트로 영상 편집하는 방법

- 애펙 초보자 강의 누구나 할 수 있는 동영상 편집 -




개인방송,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하는 사람들이 점점 늘어나면서

영상 편집에 대한 관심도 점점 더 높아지는 상황입니다


영상 편집이라고 하면 뭔가 전문적이고 배운 사람들만 하는 것으로 느껴졌었지만

최근에는 관련 프로그램도 많이 나오고

동영상 콘텐츠가 점점 더 늘어나면서

그림을 그리는 사람이 아니더라도 포토샵을 사용하는 것 처럼

영상 관련 일을 하지 않는 사람이어도 영상 편집 프로그램을 사용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어도비 프로그램 중 영상을 다루는 프로그램은

애프터 이펙트와 프리미어가 있는데요

애펙보다 프리미어가 영상 편집을 위한 프로그램이긴 하지만

프로그램의 버전이 점점 더 높아지면서

그 경계가 점점 사라지고 있습니다


단순히 편집만 하는 것이라면

애펙을 이용해서 영상 편집을 하는 건 어렵지 않게 할 수 있습니다



영상을 불러오는 방법은 여러가지가 있는데

프로그램 위 여러가지 메뉴 중 File - Import - file로 불러올 수도 있구요

프로젝트 패널이라고 하는데

글씨가 써있는 저 빈공간에 오른쪽 클릭을 해서

Import - File을 해서 불러올 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저 공간에 더블클릭을 해서 불러올 수도 있구요

폴더에서 직접 저 공간으로 끌어서 불러올 수도 있습니다



불러온 영상은 아래쪽 넓은 공간인 타임라인으로 끌어와야 합니다

그래야 완전하게 불러온 것이라고 할 수 있죠


이렇게 영상을 불러오면

처음 파일을 불렀던 프로젝트 패널에 하나의 파일이 더 생기는데요

원본 영상과 이름이 같습니다


이것은 컴포지션이라고 하는데요

포토샵에서 아트보드를 설정하는 것과 같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원래라면 작업할 환경을 설정해주고 작업을 시작해야하지만

이렇게 원본 영상을 직접 불러온 경우

원본 영상과 같은 속성(영상의 크기, 프레임, 시간)이 자동적으로 설정이 됩니다



타임라인을 보면

시간이 쓰여있는데요 이것은 실제 영상의 시간과 같은 역할을 합니다


원하는 곳을 클릭하면 그 시간대의 영상을 볼 수 있습니다


마우스 클릭을 통해 원하는 영상을 볼 수도 있고

드래그를 해서 실시간으로 영상을 볼 수도 있습니다


그러면 본격적으로

영상 편집을 위한 단축키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불러온 영상의 레이어를 복제하는 단축키는 ctrl + D 입니다

늘 사용하는 컨트롤 c, v를 통해 복붙을 해줄수도 있는데

그런 과정을 거치지 않고 바로 복제를 할수도 있습니다



세세한 작업을 하기 위해선 타임라인을 확대할 필요가 있는데요

Alt + 마우스 휠을 위로 올리면

타임라인이 확대됩니다


처음에 초단위로 써있던 타임라인이 지금은 프레임 단위로 바뀌었습니다


반대로 타임라인을 축소시키는 단축키는 Alt + 마우스 휠을 아래로 하는 것입니다



영상 레이어를 자르는 단축키

Ctrl + Shift + D입니다


단축키를 누르면 영상이 둘로 나뉘는데

이때 영상은 실제로 잘린 것이 아니라

잘린 것처럼 보이는 것이기 때문에

지금 자른 시간보다 조금 더 앞부분의 영상을 쓰고싶다면

다시 자르지 않고 잘린 단면을 마우스로 끌면 영상이 복구 됩니다



영상을 자르는 단축키는 한가지 더 있는데요


원하는 위치에 빨간 막대를 두고

Alt + ]를 누릅니다


Ctrl + Shift + D와 다르게 뒤에 한 프레임이 남아있는데요

이 차이를 유의해야 합니다


차이에 대해 설명을 하자면



이 장면부터와 이 장면까지의 차이입니다


Ctrl + Shift + D를 누르면 이 장면부터 새로운 레이어가 시작되는 것이고

Alt + ]를 누르면 이 장면까지 영상이 보이는 것입니다



앞부분을 자르는 단축키는 Alt + [ 입니다



영상을 자르고 이동을 하는 과정에서

끝점을 정확하게 맞추고 싶다면

Shift를 누른 채로 이동하면 됩니다


그러면 영상의 끝점이나

빨간 막대쪽으로 자석이 있는 것처럼 달라붙게 됩니다



마우스를 이용해서 레이어의 위치를 조정해도 되지만

단축키를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기준은 빨간 막대가 되구요

빨간 막대 뒤로(영상 시작) 옮기는 단축키는 [

빨간 막대 앞으로(영상 끝) 옮기는 단축키는 ]입니다



포토샵처럼 원하지 않는 레이어를 보이지 않게 해줄 수도 있는데요

눈을 꺼주면 화면이 보이지 않고

스피커를 꺼주면 소리가 들리지 않습니다



영상 편집을 완료 했으면 미리보기를 할 수 있는데요

이 구간을 정하는 단축키는 B와 N입니다


미리보기 시적점을 설정하는 단축키는 B

끝점을 설정하는 단축키는 N입니다


역시 이 기준은 빨간 막대가 됩니다



이렇게 설정한 영역을 미리보기 하는 단축키는 숫자 0입니다


이때 0은 가로로 길게 있는 숫자 키패드가 아니라

오른쪽에 넘락과 함께 있는 키패드를 눌러줘야 합니다


영상을 미리보기 할 수도 있고

소리를 미리듣기 할 수도 있습니다


소리를 미리듣기 하는 단축키는 숫자0 옆에 있는 .입니다


소리를 미리들을 땐 설정해준 영역이 아닌

빨간 막대를 기준으로 시작됩니다


이렇게 영상 편집을 완료했다면

렌더링을 해주면 모든 것이 완료됩니다


2018/01/23 - [프로그램 과외/After Effect - 애펙] - [애펙 강의] 애프터 이펙트를 이용해 mp4 영상 저장하는 방법


728x90
반응형
  1. thehappiest 2020.11.19 00:07

    재미있는 글 잘 배우고 가용~

728x90
반응형

에프터 이펙트 과외 2화

- 페이드인, 페이드아웃 -

After Effect fade in, fade out

 

 

영상 편집을 하다가

영상과 영상을 자연스럽게 연결시키고 싶을 때

디졸브오버랩 같은 기법을 사용한다

 

영상이 A, B가 있다고 가정하면

디졸브는 A가 점점 사라지고 B가 점점 나타나는 기법이고

오버랩은 A가 점점 사라지면서 B가 나타나는 기법이다

 

페이드인은 A가 까만 화면에서 점점 나타나는 기법이고

페이드아웃은 B가 점점 사라지면서 까만 화면이 나타나는 기법이다

 

페이드인/아웃이나 디졸브나 오버랩 모두 비슷한 기법이고

투명도를 이용한 기법이다

 

 

 

 

 

페이드인, 페이드아웃을 익히면

디졸브, 오버랩은 자연스럽게 구현할 수 있다.

 

 

 

 

 

일단 적용시킬 영상을 불러온다

 

타임라인에 영상이 불러와졌는데

영상의 제목 왼쪽에 삼각형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우리가 영상 편집, 제작 작업을 하기 위해서는

저 삼각형을 누르는 것부터 시작해야 한다

 

 

 

 

 

삼각형을 하나 누르면

소리가 있는 영상의 경우에는

Transform과 Audio가 나오고

 

소리가 없는 영상이나 다른 오브젝트는

Transform만 나온다

 

여기서 우리가 사용할 투명도는

Transform의 삼각형을 한번 더 누르면 나온다

 

나는 영문판을 사용하기 때문에 opacity이다

 

 

 

 

 

transform의 하위 메뉴들을 보면

각자 메뉴 이름 왼쪽에 초시계 모양의 아이콘이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이 초시계를 눌러서 활성화시켜야 작업이 진행된다

 

초시계를 누르면 오른쪽에 노란색 다이아가 하나 생기는데

저 다이아가 시작점이자 끝점이다

 

처음 영상을 불러오면 opacity가 100%인데

100%라는 뜻은 투명도가 100%이니까 하나도 투명하지 않다는 뜻이다

 

반대로 투명도를 0%로 내리면 완전투명해져서 하나도 보이지 않는다는 뜻이다

 

처음 100%로 되어있는 영상을 페이드아웃

즉 점점 사라지게 하고 싶다면

 

일단 사라지게 하고 싶은 시간에 빨간 라인을 위치시키고

opacity의 초시계를 눌러서 활성화시켜준다

 

 

 

 

 

초시계를 누르기만 하면 아무런 변화가 없다

우리는 페이드아웃을 하기로 했으니까

수치를 0%로 조정한다

 

예를 들어서 영상의 1초부터 페이드아웃 시키고 싶어서

1초에 위치시키고 초시계를 눌렀다면

그 다음 단계로는

원하는 시간만큼 빨간 라인을 뒤로 당기고

opacity의 수치를 조정해준다

 

빨간 라인을 2초에 위치시키고

0%로 한다면

2초대에 다이아가 또 하나 생기게 되고

처음 생겼던 다이아와 두 번째 생긴 다이아의 간격

즉 1초 동안 opacity가 100%~0%로 변하게 된다

 

페이드아웃 되는 시간은 1초인 것이다

 

 

 

 

 

페이드아웃 시킨 영상을

다시 페이드인 시키고 싶다면

 

똑같은 방법을 사용해 주면 된다

 

어느 정도 시간이 흐른 뒤 6초쯤 페이드인이 시작되려면

0%인 수치를 한번 더 입력해 주어야 한다

 

여기서 페이드인 시키기 위해

수치를 바로 100%로 올리면

아까 두 번째로 생긴 다이아와 방금 100%로 수치를 조정했기 때문에 생긴 다이아

그 두 개의 다이아 사이의 시간만큼 opacity가 0%에서 100%로 된다

즉 1초 동안 페이드아웃 된 영상이

페이드아웃 되자마자 다시 5초 동안 페이드인이 된다는 뜻이다

 

하지만 우리는 5초 동안 영상을 페이드아웃 시킨 상태로 놔두어야 하기 때문에

두 번째 다이아와 세 번째 다이아 사이의 시간은 0%가 돼야 한다

 

초시계 왼쪽을 보면 다이아 모양의 아이콘이 있는데

그 아이콘을 누르면

현재의 수치가 그대로 입력된다

 

그렇게 세 번째 다이아가 생겼으면 같은 방법으로

빨간 라인을 조정하고 수치를 100%로 올려서 영상을 페이드인 시킨다

 

 

 

 

 

페이드인/아웃 시킨 시간이 너무 짧거나 길다면

조정해 줄 수 있다

 

다이아와 다이아 사이의 시간이 명령이 실행되는 시간이니까

다이아와 다이아 사이가 넓어지면 시간이 늘어나는 것이고

좁아지면 시간이 짧아지는 것이다

 

다이아의 위치는 마우스로 조정이 가능하다

 

 

이 방법을 이용해서 에프터 이펙트에서도 디졸브와 오버랩을 할 수 있다

728x90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