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항암치료를 할 때 왜 삭발을 할까

 

뇌를 채워줄 은덩어리 지식들 은근한 잡다한 지식입니다

일러스트를 이용해 최대한 쉽고 간단하게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리겠습니다

유튜브 채널 은근한 잡다한 지식 가기(클릭)

 

왜 삭발을 하는 걸까

2020년 우리나라 사망자 수는 약 30만명
전체 사망자의 27%는 암으로 사망했습니다

암은 인류가 반드시 극복해야 할 병중 하나입니다

물론 암에 걸린다고 해서 꼭 죽는 건 아닙니다

언제 발견했느냐에 따라 치료가 가능하기도 하죠
하지만 암은 치료하는 과정이 고통스러운 것으로 유명하기도 합니다

그런데 암에 걸려 치료를 받는 사람들을 보면
삭발을 한 뒤 치료를 받습니다
병을 치료하는 것일 뿐인데
왜 삭발을 하는 것일까요




우리는 세포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세포는 분열하고 분열하고 또 분열하고 분열합니다
이렇게 분열하는 과정에서 염색체를 복사하게 되는데
복사될 때마다 끝부분에 있는 DNA가 조금씩 파괴됩니다

 


이것을 막기 위해 염색체 끝부분에는 텔로미어라는 것이 있습니다

하지만 텔로미어 역시 염색체가 복사될 때마다
즉 세포가 분열할 때마다 조금씩 줄어듭니다

텔로미어가 전부 줄어들게 되면
세포는 더이상 분열하지 못하고 노화세포가 됩니다


나이를 먹을 수록 노화세포는 많아지고
노화세포에 의해 여러 가지 질병에 걸리게 됩니다

다행히 우리의 세포는 노화세포가 되면
스스로 죽게끔 설계되어 있습니다

만약 노화세포가 되었는데도 죽지 않는다면
우리 몸에 있는 면역세포가 노화세포를 죽이게 되죠



그런데 스스로 죽지도 않고
면역세포의 눈을 피해 살아남는 노화세포가 있습니다

이들은 계속 세포분열을 하며 비정상적으로 성장하게 됩니다

이것을 종양이라고 하죠


이렇게 만들어진 종양이 천천히 성장하고
주변에 특별한 영향을 주지 않는다면
양성 종양이라고 합니다

양성 종양은 없애는 것이 어렵지 않기 때문에 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하지만 만들어진 종양이 빠르게 성장하고
주위에 안좋은 영향을 준다면
악성 종양이라고 합니다

이것이 바로 우리가 흔히 말하는 암세포입니다




인류가 의학의 힘으로 암에 저항하는 행위를
항암 치료라고 합니다

암의 크기가 크지 않은 경우
암세포가 퍼진 부분을 잘라내는 수술을 통해
암을 치료할 수 있습니다

 

 

 


암의 크기가 크면
약물을 통해 암세포를 죽이게 되는데
이때 사용하는 약물을 항암제라고 하죠

항암제는 크게 정맥이나 근육에 주사하는 방법이나
알약이나 캡슐 형태의 약을 먹는 방법으로 투여하게 됩니다


암세포는 빠르게 증식하고 분열하는 특징을 가지고 있습니다

항암제는 이렇게 빠르게 분열하는 세포를 찾아
죽이는 역할을 하게 되죠

그런데 우리 몸에는 빠르게 분열하는 다른 정상적인 세포들도 있습니다

위 점막세포, 골수세포, 생식세포 그리고 모근세포 같은 것들이 대표적입니다


안타깝게도 항암제는 정상 세포와 암세포를 구분하지 못합니다
빠르게 분열하는 세포는 무조건 죽이고 보는데
이때 정상적인 세포도 공격을 당하게 됩니다

 

세포가 분열하지 못하면 성장을 하지 못하고
성장하지 못하면 기존의 머리카락은 빠지게 되고
새로운 머리카락이 자라지 않게 됩니다

 

이것은 다른 세포도 마찬가지이죠

 


그래서 항암치료를 하는 과정에서
구토, 변비, 설사, 빈혈, 출혈, 탈모 같은 부작용이 생기는 것이죠

다른 부작용의 경우 추가적인 약을 먹거나
음식을 통해 어느정도 줄일 수 있지만

탈모는 그렇지 못하기 때문에
빠지는 머리카락을 보며 스트레스 받지 않기 위해
미리 삭발을 하는 것입니다

 


항암치료가 끝나면 정상 세포는 다시 세포분열을 하기 때문에
발생했던 부작용은 빠르게 회복되며
머리카락도 다시 자라나게 됩니다

항암치료를 하고 계신 분들 하루하루가 고통스럽겠지만
잘 버텨서 예정보다 빨리 암이 완치되길 바라겠습니다

반응형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