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악수를 하는 것이며 오른손으로 하는 이유는 뭘까?(악수의 역사)

 

뇌를 채워줄 은덩어리 지식들 은근한 잡다한 지식입니다

일러스트를 이용해 최대한 쉽고 간단하게 내용을 전달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시청 부탁드리겠습니다

유튜브 채널 은근한 잡다한 지식 가기(클릭)

 

왜 악수를 하는 걸까

누군가 만났을 때 인사를 하는 방법은 참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손을 흔드는 인사가 가장 보편적이긴 하지만

눈을 보고 서로 웃는다던지

어깨동무를 하는 경우도 있고

고개를 숙이며 인사를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래도 뭔가 반가움을 더 많이 표현하고

만나서 기쁘다 라는 것을 표현하기 위해선

악수만한게 없는 것 같습니다

 

 

악수는 누군가와 만났을 때 하기도 하지만

운동경기를 하기 전 선수들끼리 페어플레이를 다짐하며 하기도 하며

 

어떤 계약을 한 뒤 하는 경우도 있고

큰 돈이 오고가거나

거래가 성사 되었을 때 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리고 친구와 싸운 뒤 화해를 할 때 악수를 하기도 합니다

 

악수는 우리나라에서만 하는 것이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행해지는 인사법이며

 

서로가 악수를 했다는 것은

그 상황이 꽤나 긍정적이라는 것을 말하기도 합니다

 

악수는 왜 긍정적인 이미지가 된 것이며

왜 하필 오른손으로 악수를 하는 것일까요?

 

악수가 언제 처음 시작되었는지 정확하게 알 수 없지만

기원전 5세기 고대 그리스의 벽화에

서로가 악수를 하는듯한 모습이 그려져있는 것으로 봐

이때부터 악수가 시작된 것이 아닐까? 추측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지금과 다르게 기사들은 갑옷을 입고 무장을 하고 있었습니다

지금도 그렇지만 그때도 오른손잡이가 많았기 때문에

무기는 주로 오른손에 들고 있었죠

 

보통 오른손에 무기를 오른손에 방패를 들었습니다

 

이때는 침략전쟁이 많았던 때라 언제든 전쟁에 대비해야 했으니까요

하지만 늘 전쟁만 하던 시기는 아니었습니다

 

평화의 때도 있었는데

 

평화를 계속 유지하기 위해

혹은 국가간 거래를 하기 위해 사신이 오는 경우가 있었습니다

 

그런데 사신이 왔을 때

기사가 무장을 하고 무기를 들고 있으면

언제 나를 찌를지 모른다 하는 생각때문에 긴장감이 흐를 수 밖에 없습니다

 

평화를 위해 왔는데 오해가 생겨 평화가 깨져버리는 경우가 생길 수도 있었죠

 

그래서 나는 당신을 해칠 생각이 없다 라는 것을 표현할 필요가 있었습니다

 

앞에서도 말했지만 무기는 보통 오른손에 들고있었기 때문에

지금 내 손에는 무기가 없다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아무것도 들고 있지 않은 오른손을 내밀어 보였습니다

 

상대바 역시 무기가 없다는 것을 표현할 필요가 없었고

똑같이 오른손을 내밀었습니다

 

그리고 서로의 손을 맞잡았던 것이 악수의 기원으로 추측하고 있습니다

 

이때 악수는 믿음, 평화의 의미였습니다

 

'당신을 공격할 생각이 없다' 라는 것을 표현하는 수단이었죠

 

처음에는 악수를 할 때 손을 흔들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시간이 흘러 악수를 하면서 손을 흔드는 문화가 자리잡게 되었죠

 

이것도 기원을 정확하게 알 수 없지만

무기가 없다라는 표현이 발전된 것이라고 추측하고 있습니다

 

과거의 옷을 보면 소매부분이 길다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이때 소매부분에 작은 총이나 단검 같은 무기를 넣어 다니곤 했습니다

 

단순히 손에 아무것도 들지 않았다는 것을 보여주며

오른손을 내미는 것으로는

소매에 무기가 있는지 없는지 판단할 수 없었죠

 

그런데 이때 손을 흔들게 되면

소매에 감춰둔 무기가 떨어지게 될테니

이것을 확인하기 위해 손을 흔들었습니다

 

악수를 할 때 손을 흔든다는 것은

상대가 소매에 무기가 있는지 없는지 판단하는 용도이기도 했고

내 소매에 무기가 없다는 것을 알려주는 용도이기도 했습니다

 

이것이 전해져 내려오다가

지금처럼 여러가지 상황에 쓰이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믿음, 평화의 의미는 계속 가지고 있기 때문에

서로가 악수를 했다는 것은 긍정적인 상황이라는 것을 말하게 되었죠

 

과거에 여자는 기사가 되는 경우가 없었고

무기를 소지하는 것도 금지되는 경우가 있었기 때문에

여자와 악수를 하는 경우는 없었다고 합니다

 

과거의 악수는 무기가 있는지 없는지를 판단하기 위함이었는데

여자는 어차피 무기를 가질 수 없으니 굳이 악수를 하지 않았던 것입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 현대에 와서 여자와 악수를 하지 않는 사람도 있고

여자가 먼저 악수를 청하면 무례하다고 생각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동물들은 각자 서로에게 신뢰를 표현하는 방법을 가지고 있습니다

인간 역시 전세계적으로 공통된 표현 방법이 필요했습니다

 

나라마다 언어도 다르고 제스쳐가 의미하는 뜻도 다릅니다

 

하지만 악수만큼은 전세계가 공통된 의미를 전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악수는 시간이 지나면서

그 의미가 점점 더 단단해지고 더 확실하게 자리잡게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