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러스트 과외 2화

- 패스파인더의 합치기와 자르기 -

illustrator pathfiner

 

 

 

 

일러스트를 사용하면서 패스파인더는 절대적으로 익혀야 할 기능이다

펜 툴을 기가 막히게 잘 쓰고 노가다 작업을 좋아하면

굳이 필요 없는 기능이지만

우리는 한없이 편리함을 추구하므로 무조건 알아야 한다

 

 

 

 

 

일러를 켜고 작업을 해야 하기 때문에

파일 -> 새로 만들기

 

 

 

 

 

패스파인더가 처음부터 있는 경우도 있지만

없다면 메뉴를 띄워줘야 한다

 

상단 메뉴 중에서 윈도우를 누르면

여러 가지 하위 메뉴가 나오는데

아주 친절하게 패스파인더라고 쓰여있다

영문판이라면 Pathfinder

 

체크를 하면 패스파인더라는 작은 창이 생긴다

 

 

 

 

 

햄버거나 스타벅스도 커스터마이징 해서 먹는데

일러스트라고 커스터마이징 못하겠나

 

내가 사용하기 편한 곳에 위치해 둔다

 

 

 

 

 

패스파인더 창에 마우스를 가져다 대면 해당 효과의 이름이 나오는데

굳이 이름을 보지 않더라도

그림을 보면 대충 어떤 기능인지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위의 원으로 설명을 했는데

원 + 원 = 하나의 오브젝트

원 - 원 = 세 개의 오브젝트

 

모양 모드는 합친다고 생각하면 되고

패스파인더는 자른다고 생각하면 된다

 

여기서 패스파인더는 패스파인더 안의 패스파인더다

 

 

 

 

 

모양 모드부터 설명하자면

 

일단 원본은 두 개의 원을 겹쳐놓은 모양이다

그래서 2개의 오브젝트가 된다

 

1번에서 4번까지는 모양 모드 왼쪽부터 순서대로 적용을 시킨 모습이다

 

모양 모드는 합치는 기능이기 때문에 1~4번 전부 하나의 오브젝트가 된다

 

첫 번째 기능은 선택된 오브젝트를 경계선 없이 합치는 기능이다

원본을 보면 원래 두 개의 오브젝트가 겹쳐진 모양이라

겹쳐진 곳에는 라인이 보이는데

1번을 보면 겹쳐진 곳이 전혀 없다

 

벤 다이어 그램의 합집합을 생각하면 쉽다

 

두 번째 기능은 더 뒤에 있는 오브젝트만 남게 하는 기능이다

포토샵에서는 레이어로 각 오브젝트의 순서를 정하지만

일러스트는 그려 넣는 순서대로 오브젝트의 순서가 정해진다

먼저 그린 오브젝트는 뒤에 그린 오브젝트보다 더 뒤에 있다

포토샵처럼 레이어가 나눠지진 않지만 그 속을 들여다보면 레이어가 나눠져 있다

 

실제로 설정에 따라 다르겠지만 보통 오른쪽 하단의 레이어 창을 보면

레이어 1이라고 쓰여있고 왼쪽에 화살표가 있는데

그곳을 눌러보면 어떤 오브젝트가 더 뒤에 있는지 알 수 있다

 

오브젝트를 앞으로 보내는 단축키는 ctrl + ]

뒤로 보내는 단축키는 ctrl + [

제일 앞으로, 제일 뒤로 보내는 단축키는 ctrl + shift + [,]이다

 

세 번째 네 번째 기능 역시 그림을 보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이해가 가지 않는다면 눌러보면 그냥 알 수 있는 기능이다

그 정도로 쉽다

 

나는 대학교 2학년 때부터 일러스트를 시작해서 지금 5년 정도 사용하고 있는데

제일 처음 기능 이외에 나머지 3개 기능은 오늘 처음 사용해본다

 

이다음에 패스파인더 기능을 보면 알겠지만 자르기로 충분히 다 나타낼 수 있다

 

참고로 오브젝트가 아무리 많아도 합치기를 하면

선택된 오브젝트는 전부 하나로 합쳐진다

그리고 꼭 겹쳐진 오브젝트가 아니더라도

합치기를 하면 하나의 오브젝트가 된다

 

 

 

 

패스파인더 기능은

합치기 기능처럼 첫 번째 자르기 기능 이외에 사용해 본 적이 없다

 

원본 오브젝트를 보면 알겠지만

역시 겹쳐져 있다

 

자르기 기능은 이 겹쳐진 오브젝트를

하나하나 자르는 기능을 한다

 

원본을 보면 3조각으로 나눠져 있기 때문에

자르기를 누르면 3개의 오브젝트로 나눠진다

 

자르기를 누르면 처음에는 나눠진 오브젝트가 그룹이 지어져있다

이 오브젝트를 더블클릭하면 그 그룹 속으로 들어갈 수 있는데

그룹 속으로 들어가면 각각의 오브젝트를 조종할 수 있다

 

그룹을 풀고 싶다면 마우스 오른쪽 버튼을 눌러서 풀 수도 있고

단축키 ctrl + shift + g를 눌러서 풀 수도 있다

반대로 그룹을 지어주는 단축키는 ctrl + g이다

 

이 자르는 기능은 면과 면을 자를 수도 있지만

면과 선을 자를 수도 있다

 

삼각형을 만들고 싶다면

네모를 그리고 네모 옆에 툴인 선 툴을 이용해

선을 대각선으로 긋는다

그리고 자르고 싶은 위치에 선을 두고

두 개의 오브젝트를 잡고 자르기를 누른다

 

그럼 선은 사라지고 면이 잘린다(역시 그룹이 지어져있다)

 

말하자면 면은 종이고 선은 칼이다

종이와 칼을 동시에 잡고 자르기를 누르면

칼로 종이를 자른 것처럼 되는 것이다

 

 

 

 

 

패스파인더를 이용하면

이런 오브젝트를 쉽게 그릴 수 있다

 

꼭 이렇게 똑같이 그리지 않더라도

한번 따라 해 본다면

패스파인더의 기능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다

 

 

 

 

 

사각형과 선을 동시에 잡고 자르려고 하는데

사각형이 잘리지 않고 선만 계속 사라진다면

그것은 선이 사각형보다 작아서 그렇다

 

어차피 선은 사라지기 때문에

꼭 사각형의 크기에 맞게 그리지 않아도 상관없다

아예 확실하게 더 크게 그리는 게 편할 수도 있다

 

사각형 도구 툴을 길게 누르면 둥근 사각형, 원, 다각형 등등 여러 가지를

쉽게 그릴 수 있는 툴이 숨겨져 있다

 

면에 색을 넣는 방법은

오브젝트를 클릭하고 단축키 i를 누르면

마우스가 스포이트 모양으로 변하는데 그 스포이트를 이용해서 색을 찍어내거나

툴 박스 하단에 면 색과 선 색을 지정해 줄 수 있는 툴이 있다

더블 클릭하면 팔레트가 나와서 원하는 색을 지정해 줄 수 있다

 

 

아무래도 펜 툴로는 정교한 오브젝트를 만들기가 쉽지 않다

패스파인더를 이용한다면 더 빠르고 쉽게 원하는 오브젝트를 만들어 낼 수 있다

  1. Cieneyes 2016.03.27 18:33 신고

    우와 대박 신기한 기능이네요
    항상 저런 오브젝트는 어떻게 그리는지 궁금했었는데 이런 신박한 기능이 있었군요..

    • 히읗(hieut) 2016.03.27 19:16 신고

      처음엔 손에 안익어서 잘 안되겠지만
      하다보면 익숙해서 저런 간단한 그래픽은 쉽게 그릴 수 있을거에요 ㅎㅎ

배트맨 대 슈퍼맨 : 저스티스의 시작

- Batman v Superman: Dawn of Justice, 2016 -

 

 

3월 24일 개봉하는

배트맨 대 슈퍼맨

 

솔직히 나는 슈퍼맨 영화는 한 번도 안 봐서

슈퍼맨은 잘 모른다

 

이 작업을 할 때까지 아직도 슈퍼맨은

빨간 팬티를 입고 있는 줄 알았다

 

예고편을 보고 여러 이미지를 보고 나서야

이제 슈퍼맨은 빨간 팬티를 입고 있지 않다고 알게 되었다

 

배트맨이야 다크나이트를 통해서 많이 봐서

이미 잘 아는 캐릭터였다

 

역시 배트맨도 가슴의 로고를 비롯해

여러 가지가 많이 바뀌었다

 

슈퍼맨과 배트맨 중 어느 쪽이 더 좋냐 하면

나는 역시 배트맨이다

 

이 두 명의 히어로가 대결하는 내용의 영화라니

기대가 큰 것은 사실이다

 

아무래도 나에겐 크리스찬 베일의 배트맨이 익숙한데

다른 배우가 나와서 이질감이 들긴 하지만

뭐 그 배우도 나름대로 잘 해주리라 생각한다

 

 

 

 

 

저스티스의 시작 포스터를 보고

어머 이건 해야 해!! 를 느꼈다

 

예고편을 보면 낮 대 밤이라고 표현을 한다

아주 적절한 표현이 아닌가 싶다

 

 

 

 

 

여러 가지 포스터를 보다가

구도가 너무 마음에 들어서

작업했던 이미지

 

 

 

 

 

슈퍼맨

 

 

 

 

 

그리고 배트맨

 

 

  1. 히어로가 취미 2016.03.20 14:15

    오 슈퍼맨 머리 이뿌네요 탐나네요...ㅎㅎㅎ

  2. 영화 다운 2016.03.28 10:16

    끄아 그림뭐지 ㅋㅋㅋㅋㅋㅋ
    너무 귀엽당 ㅋㅋㅋㅋ

포토샵 과외 2화

- 포토샵에서 모자이크 처리하기 -

photoshop mosaic effect

 

 

많이 쓰는 기능은 아니겠지만

모자이크 처리가 된 영상이나 사진

우리 주변에서 많이 볼 수 있다

 

특히나 영상에서 더욱더

 

인터넷에 어떤 사진을 올릴 때

우리의 비범한 얼굴이 거슬린다면

모자이크 처리를 통해

깔끔하게 가려버릴 수 있다

 

 

 

 

 

포토샵은 너무나 신기한 프로그램이라

클릭 몇 번으로

모자이크 처리를 할 수 있다

 

 

 

 

이런 식으로 중요한 어떤 것을 가릴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게

모자이크 처리 방법이다

 

 

 

 

 

왼쪽 상단의 선택 툴을 이용해서

우리가 모자이크 처리를 하고자 하는 영역을 선택한다

 

마우스로 클릭 후 드래그하면 영역이 선택된다

 

선택된 영역은 점선으로 표시되는데

혹시나 그 영역이 안 보인다면

ctrl + h를 눌러보면 나타난다

 

반대로 영역을 선택했지만 점선을 가리고 싶을 때도 사용한다

 

 

 

 

 

그리고 상단 메뉴의

filter - pixelate - mosaic를 누르면 된다

 

아마 한글판은

필터 - 픽셀화 - 모자이크가 아닐까 생각된다

 

 

 

 

 

그럼 저렇게 화면 중앙에 창이 뜨는데

그 창에서 모자이크 효과의 옵션을 정할 수 있다

 

미리 보기도 가능한데 혹시 미리 보기가 안된다면

오른쪽에 있는 Preview에 체크가 되어있는지를 확인해보자

 

선택한 영역 안에 어느 정도의 네모 사이즈를 지정해 줄 것인지

정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사이즈가 크면 클수록 모자이크 효과가 의미가 없어진다는 뜻이다

이해가 안 간다면 한번 해보면 쉽게 알 수 있다

 

 

 

 

 

선택영역을 모자이크 처리한다면

모자이크를 취소하기 위해서는 실행 취소를 해야 한다

다른 작업을 많이 하다가 그 모자이크가 맘에 들지 않을 경우

실행 취소를 아무리 해도 돌아가지 못할 수도 있다

 

그렇기 때문에 선택 영역을

ctrl + j를 눌러서 복사 붙여넣기 해주는 게 중요하다

 

이렇게 복붙이 된 레이어는 따로 선택 영역을 지정해 줄 필요 없이

그냥 효과를 넣어주면 바로 모자이크 처리가 된다

 

만약 이 효과를 끄고 싶다면 레이어의 눈을 끄면 되고

이 효과를 지우고 싶다면 해당 레이어만 지우면 된다

 

 

 

 

 

이런 식으로 모자이크 효과를 이용해서

밋밋한 사진을 재밌게 꾸밀 수도 있고

 

원하는 부분을 가릴 수도 있다

 

 

 

  1. 유모러스 2016.03.14 23:10

    동영상 모자이크 지우는 방법은 없나요?

+ Recent posts